freeboard
�� �б�
제목 아이팟 셔플 2시간 사용기 추천 0 IP 주소 222.236.xxx.78
글쓴이 Chrysalide 날짜 2018.04.14 23:47 조회 수 1479

2시간 정도 사용을 해보고 내리는 대략적인 평입니다. 따라서 자유게시판에 업로드. 며칠 써보고 리뷰 게시판에 풀 리뷰를 올릴 예정. 일단 첫번째로, 조작이 생각보다 크게 불편하진 않았습니다. 물론 외부 디스플레이가 전혀 없어서 무슨곡을 플레이하는지는 알수 없지만 그래도 그걸 제외하면 조작은 굉장히 직관적인 편입니다. 위의 스위치로 전원 OFF/전곡 반복/크로스페이드 모드 옆의 스위치로 보이스 커맨드( 배터리 잔량 안내 등의 설명) 앞면의 뒤로감기 재생 빨리감기 그리고 볼륨 위 아래가 전부이고 애플 기기 답다고나 할까요. 직관적으로 돌아가는것 같습니다. 두번째로, 음질이랑 출력이 정말 깡패입니다. 확실히 오직 음감용이어서 그런지 음질이나 출력은 동가격대 저가형 MP3에 비교하면 정말 압도적입니다. 6만 5천원이라는 가격에선 상상하기 힘든 음질인 듯 합니다. 세번째, 애플의 감성은 여전한 듯 합니다. 뭐 물론 이 아이팟 셔플 4세대는 잡스가 있었던 2010년에 나온 물건이긴 하지만 정말 그 감성값..이라는 단어를 원래는 좋아하지 않는데 느껴지는 듯 합니다. 마감도 정말 끝내줍니다. 네번째, 포장 느낌 정말 좋습니다. 애플은 초저가형 디바이스라고 포장 하나 허투루 만드는 법이 없는 듯 하네요. 이제 단점을 뽑자면 첫번째가 3.5mm 헤드폰 잭으로 충전/데이터 전송/출력을 겸용하는 겁니다. 충전 하면서 음악을 듣는건 불가능하고 케이블 가격마저 어마어마합니다. 공간을 좀 늘려서라도 마이크로 5핀, 못해도 미니 usb는 넣어줬었다면 어땠을까 싶네요. micro SD 카드 슬롯의 부재도 단점으로 하고 싶으나 이건 아이팟의 전통이고 크기 자체가 초소형이라 넘어가지만, 젤 심각한건 아이튠즈..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사람은 적응의 동물이라 적응 할수도 있겠지만 아이튠즈는 그 구조의 복잡함이 여전히 뒷목 잡게 만드는군요. 음악을 넣었을때 1번 충돌이 생겨서 노래가 1곡 날아가는 경우가 있기도 했네요. 정말 노래 좀 넣을려고 씨름 좀 했습니다..ㅠ 일단 이 단점에도 불구하고 장점이 워낙 돋보여서 아직까지는 대만족..입니다. 며칠 더 쓰고 자세한 리뷰로 돌아오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언더케이지 게시판 이용안내 (11/11/2016 개정) [10] KGNEWS 2016.11.11 46045 0
공지 언더케이지 리뷰 관련 FAQ (2016.10.10) [26] UnderKG 2016.10.10 3939 1
공지 서비스 제휴 관련 안내입니다. [10] UnderKG 2014.06.25 74432 0
30616 화룡이 얻어왔습니다 [14] new Cap.P 2018.07.19 1049 0
30615 S9/+ 7월 19일자 업데이트 시 수동 960fps 0.2초 슬로우모션 기능 제거됩니다. [4] update KNOX 2018.07.19 1005 0
30614 궁금한데 [16] update 빠삐 2018.07.19 592 0
30613 삼성 작년 4분기 스미트폰 불량률 1위, 제품별로는 샤오미 1위 [12] updatefile 터치미 2018.07.19 1073 0
30612 S6말고 G5살걸 그랬네요... [23] update 김꽃내 2018.07.19 1344 0
30611 아이폰x 단종되면 남은 재고 [4] update たかあやた 2018.07.19 1088 0
30610 a8 2018 오래오 [2] 폰등이 2018.07.18 468 0
30609 아몰레드 암부 일시적 잔상 문제 [6] 깡깡기러기 2018.07.18 808 0
30608 갤럭시 S10 유출영상 속 모습 [10] update KNOX 2018.07.18 1638 0
30607 a8 2018 오레오 돌비 애트모스 지원 [7] update 플랫flat 2018.07.18 665 0
30606 노트9의 핵심포인트는 깔맞춤이겠네요 C7 2018.07.18 524 0
30605 A8 2018 오레오 업데이트요!! [2] OMIJA 2018.07.18 549 0
30604 온라인 주문은 확인을 철저히 해야한단걸 느낍니다.... [19] 신노 2018.07.18 1358 0
30603 똑같은 플래그쉽인데 차별을 주는건 좀 그렇지 않나 싶네요 [15] update 사카미치 2018.07.18 1353 0
30602 갤럭시 노트9 최종 양산 단계 실기 유출 [18] CodeRED 2018.07.18 2074 0
30601 갤럭시 노트9 공식 프레스 렌더링 유출 [19] CodeRED 2018.07.18 1613 0
30600 언제나오냐고!!! 화웨이P20pro 2018.07.18 674 0
30599 프로10.5 ios12로 올려봤습니다. [1] 머가조아 2018.07.18 606 0
30598 향후 삼성의 중저가라인까지 홍채인식이 확대될 것으로 보입니다 [4] Gooooooogle 2018.07.18 647 0
30597 S9+ 배터리 지속시간 왜 이렇게 오래가죠?? [3] file Leecury 2018.07.17 75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