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inion
글 읽기
제목 애플 아이폰 XS & XS 맥스 음향 리뷰: 일취월장 추천 0 IP 주소
글쓴이 STUDIO51 날짜 2018.11.05 14:03 조회 수 9098




안녕하세요 언더케이지 음향리뷰 담당 STUDIO51입니다.

 

이 글은 영상에서 설명하지 못한 세세한 부분을 다룹니다.

측정환경.png


측정 개요

 

1. 측정 장비는 국제 표준 측정 장비인 Audio Precision사의 APx 555APx 1701 사용하였습니다. APx555 Audio Precision 한국 지사인 B&P 인터내셔널사와 이신렬 박사님의 지원이 있었습니다.

 

2. 측정은 APx Waveform Generator Utility 4.6 24Bit 192kHz 음원을 사용하였습니다. 모든 측정은 기본 음악 플레이어로 측정하였습니다.

 

3. 모든 기기는 충분히 충전된 상태로비행기모드에서 측정하였습니다배터리가 부족하거나, Wi-Fi, LTE 켜져있는 상태에선 측정값이 달라질 가능성이 있습니다.

4.  측정은 모든 기기를 대표하지 않습니다

 

5. 이신렬 박사님은 측정 데이터 검증에 참여하실  데이터 해석에는 관여하지 않으셨습니다.

 

6.  측정 항목의 이름 옆의 괄호는 측정에 사용된 음원과 측정기기의 필터값을 명시합니다대부분 AES-17 권고안을 따릅니다.

 

7. 스피커 측정의 경우에는 충분한 SNR 확보를 위해서 근거리 Groundplane Measurement를 사용하였고 마이크의 반사음을 줄이기 위해서 1/4인치 고음압 마이크로폰을 사용하였습니다. 측정값의 신뢰도를 확인하기 위해서 무향 차음박스에서 측정값을 확인하였습니다.

 

8. 스피커 측정은 스피커 자체의 성능을 위한 측정법을 사용하였습니다. 실제 사용시와는 파지 방식, 공간에 따라 소리가 바뀔 여지가 있습니다.


9. 스피커 측정의 경우에는 기존의 단계적으로 주파수가 변화하는 Stepped sine measurment 을 사용하였으나 AP Measurement Software 4.6에서 새로 추가된 신기능인 Open-loop sine sweep measurement (연속파형 측정)으로 바꾸었습니다. 각 측정은 10회 반복측정한후 평균값을 사용합니다. 더 높은 해상도를 제공하나 지나친 리플 및 저역대 잡음은 1/24 smothe 와 윈도잉을 사용하여 조절하였습니다. Stepped sine wave 에 비해서 열압축(power compression)이 덜 발생하나 sine sweep 측정법이 더 실제 사용상에 걸맞는다는 이신렬 박사님의 조언에 따라 실시하였습니다.






 *아이폰 XS XSMAX는 라이트닝 - 3.5mm 헤드폰잭이 번들 구성품에서 빠졌기 때문에 유선음향측정은 진행하지 않고 스피커 측정만 진행하였습니다.



하단스피커 비교 


하단 비교.jpeg

하단 스피커의 경우에는 세 비교대상이 전체적으로 크게 기복없는 우 상향 그래프를 그리나, 조금씩 차이가 있습니다.


아이폰 X과 크기가 같은 아이폰 XS는 중 고음 대역 (>2.5kHz)에서 3dB 정도 커진것을 볼 수 있습니다.

소리에 있어서 3dB 은 두배차이로, 동일한 음원을 재생하는 스피커가 하나에서 둘로 늘어날때 3dB이 커집니다.


아이폰 X 보다 크기가 큰 아이폰 XS MAX는 거의 모든 대역에 대해서 5dB 이상 커졌고 최대 7dB 정도 차이나는 구간도 있어 상당히 볼륨이 커진것을 볼 수 있습니다.



상단 스피커 비교 



상단 비교.jpeg

스마트폰 사이즈에 따라 스피커가 들어갈 수 있는 공간에 차이가 있는 하단에 비해 아이폰 X, XS, XSMAX의 노치 크기는 같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하단만큼의 큰 차이는 보이지 않습니다.


하지만 하단스피커와 마찬가지로 X에 비해서 XS는 중고음역대에서 3-5dB 가량의 음압 상승이 있었고 XS와 XSMAX끼리는 큰 차이는 없지만, 600Hz부터 2kHz 사이의 대역에서 더 높은 음압을 보이는점과. 아이폰 X과 XS에 비해서 고음 대역폭이 일관적으로 줄은점을 보았을때 스피커의 사이즈는 동일하지만 스피커의 공진점(F0)를 낮춰 저음을 확보하는 방향으로 셋팅한것이 아닐까 추정됩니다.




아이폰 X 스피커

X 스피커.jpeg

아이폰 X은 경쟁 스마트폰 가운데 가장 상하단의 벨런스가 잘 맞는 스마트폰이였습니다.  



아이폰 XS 스피커

XS 스피커.jpeg


하지만 아이폰 XS는 하단스피커의 음압이 증가한 동시에 상단 스피커의 음압도 같이 증가를 했기 때문에 아이폰 X 보다 상하 벨런스가 더 좋아져 애플의 주장한대로 더 나은 스테레오 입체감을 구현하는데 성공한것으로 보입니다.


아이폰 XS MAX 스피커

XSMax 스피커.jpeg하지만 아이폰 XS MAX는 폼팩터의 물리적 크기가 늘어나 더 큰 스피커를 탑재하여 더 높은 음압을 제공할 수 있던 하단 스피커와는 달리 상단스피커는 동일한 물리적 사이즈로 인해 하단스피커만큼 상단스피커의 음압이 증가하지 못하여 아이폰 XS보다는 아이폰 X급에 가까운 벨런스를 제공하는점은 아쉽습니다.


다만 아이폰 X는 아이폰 XS를 제외하고는 여전히 최고의 벨런스를 가진 스마트폰임을 생각해 보았을때 아이폰 XS MAX 또한 큰 문제 없을것이며,  오히려 더 커진 스피커의 음압레벨은 아이폰 XS보다 더 높은 만족감을 제공할 수도 있습니다.



아이폰 XS는 아이폰X 보다 조금 좋아진 출력, 더 많이 좋아진 벨런스

아이폰 XSMAX는 아이폰 X 보다 훨씬 더 좋아진 출력, 그러나 별 차이 없는 벨런스 로 정리가 되겠습니다.



추천 액세서리 목록  ʕ•ᴥ•ʔ


- 사용자 중심으로 제작한 케이안 크리스탈 아머 강화유리 http://bit.ly/2F3hZDr

- 언더케이지 굿즈 구매는 http://bit.ly/2NW2LDu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8 LG V40 씽큐 음향리뷰: 독고다이 [23] file STUDIO51 2018.11.20 11696
» 애플 아이폰 XS & XS 맥스 음향 리뷰: 일취월장 [10] file STUDIO51 2018.11.05 9098
76 삼성 갤럭시 노트9 음향 리뷰 : 불공정거래 [11] file STUDIO51 2018.09.07 17128
75 LG G7 씽큐 음향 리뷰: 호불호 [23] file STUDIO51 2018.05.30 15833
74 삼성 갤럭시 S9 음향리뷰: 개과천선 [21] file STUDIO51 2018.05.05 16413
73 애플 아이폰 X 성능 리뷰: 프리미엄 [15] file 닥터몰라 2017.12.23 25913
72 LG V30 음향 리뷰 보충 설명 [48] file STUDIO51 2017.10.31 15899
71 LG V30 음향 리뷰: 인공호흡기 제거 [99] file STUDIO51 2017.10.30 27358
70 삼성 갤럭시 노트8 음향 리뷰: 고집불통 [20] file STUDIO51 2017.10.28 14809
69 애플 아이폰 8 플러스 성능 리뷰: 한 발짝 앞서가다 [54] file 닥터몰라 2017.10.27 16156
68 애플 아이폰 8 음향 리뷰: 평범함의 미학 [17] file STUDIO51 2017.10.26 11870
67 삼성 갤럭시 노트8 성능 리뷰: 다음 달리기를 위한 숨고르기? [34] file 닥터몰라 2017.09.28 15370
66 애플 아이패드 프로 10.5 성능리뷰 : 모바일에서 성능은 이렇게 쓰는 것 [14] file 닥터몰라 2017.08.20 16003
65 OnePlus 5 성능 리뷰: 다시 찾은 균형 [3] file 닥터몰라 2017.07.27 8353
64 삼성 갤럭시 노트 FE 성능 리뷰: 특별할 것 없어요 [11] file 닥터몰라 2017.07.20 15503
63 애플 아이패드(5세대) 자세히 알아보기 [8] file 닥터몰라 2017.06.02 19275
62 삼성 갤럭시 S8/S8 플러스 성능 리뷰: 안드로이드에선 최고지만… [31] file 닥터몰라 2017.05.23 22034
61 삼성 갤럭시 S8 음향 리뷰: G6에 완패?! [12] file STUDIO51 2017.05.16 15467
60 삼성 갤럭시 S8 & LG G6 번들 이어폰 비교 리뷰 [17] file STUDIO51 2017.05.05 22209
59 LG G6 음향 리뷰 [23] file UnderKG 2017.03.24 198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