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er review
�� �б�
제목 기계식 키보드 리뷰 1탄 - 기계식 키보드란? 추천 0 IP 주소 121.254.xxx.16
글쓴이 galaxykg 날짜 2018.04.12 23:14 조회 수 1058

일단 이번 글은 제품리뷰가 아닙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왜 올리냐면 제 오해일수도 있지만 언더케이지 유져분들의 주 관심사는 IT - 모바일 - 그 외 순으로 관심이 많으 실 것이라 생각됩니다.

그렇기에 컴퓨터의 기타 악세사리인 키보드에 대해선 아직 배경지식이 부족하신분도 있을 것 같고, 부족한 배경지식으로는 기계식 키보드 리뷰를 완전히 이해하긴 어려울 것 같아 기계식 키보드 리뷰는 이렇게 2탄에 나누어서 적어봅니다.

키잘알 분들이 시나 키보드 리뷰를 보러 오신분은 뒤로가기를 살짝 눌러주셔도 됩니다.( 리뷰할 제품은 레오폴드 fc 900 r pd 갈축 제품입니다... 겁나 비싸요..)

(참고로 제 기준에서 보기 쉬우라고 엔터 많이 치는 엔터충이니 문단별로 중요하다고 생각되는 부분만 읽어도 됩니다.)
















일단 먼저 질문 받은 댓글부터 답을 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Q1 : 정말 제가 모르는 점을 글에 적어주셨네요 ㅋㅋ 다들 기계식 기계식 하던데, 기계식 키보드가 뭐고, 또 기계식 키보드 말고 무슨 종류들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ㅎㅎ



A : 네... 일단 문을 열기 아주 좋은 질문이네요.

키보드는 크게 세가지 멤브레인, 펜타그래프, 기계식 키보드로 나눌 수 있습니다. 일단 

멤브레인 : 쉽게 가정에서 볼 수 있는 키보드.

img_03.jpg?type=w646

(출처 : 네이버백과)

멤브레인의 가장 큰 특징은 러버돔을 이용하여 기판의 접점을 누르기 때문에 소음이 매우 적습니다. 이런 키보드는 사알짝 눌러보시면 고무특유의 끼걱하는 느낌이 약간 납니다.




펜타그래프 키보드 : 노트북에서 자주 보이는 키보드

img_05.jpg?type=w646

대강 멤브레인과 비슷합니다. 제작 특성상 작게도 제작이 가능하고 그리하여 얇은 노트북에 탑제되는 대표적인 기보드입니다. 러버돔을 사용함에도 불구하고 지지대 느낌이 많이 나는 키보드 같은 경우에는 기계식 비슷한 타건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펜타그래프방식을 적용한 컴퓨터용 키보드도 있더라고요.)





기계식키보드 : PC방, 친구네 집에가면 자주 볼 수 있는 키보드


img_04.jpg?type=w646


이건... 좀있다 다시보죠.









Q2 : 청적갈흑? 이 종류등의 이름의 기원과 어떤 차이점이고 어떤사람이 사용하는게 좋은지 궁금합니다!




A : 음... 일단 이름의 기원은 없습니다. 그냥 파래서 청축이고 노래서 황축이고 빨개서 적축이고 갈..색이라 갈축입니다.

각 축간의 차이점과 어떤사람이 사용하면 좋은지 말씀해드리겠습니다.

청축

기ê³ì í¤ë³´ë ì¬ì¹ì¸ê°?

기본 방식은 이렇습니다. 저기 중간에 보이시는 흰색 플라스틱 때문에 한번 걸려서 "탈칵" 하는 소리가 일품인 키보드 입니다. 형식때문에 클릭 키보드라고도 합니다. 그래서 게임을 주로하는 게이머나 탈칵 소리를 좋아하는 유져들에게 많이 쓰이는 축입니다. 

장점이라하면 당연히 청량감있는 클릭소리이고

단점이라하면 소리에 의해 주변 사람에게 피해가 갈 수 있다는 것입니다.

(녹축은 청축 파생입니다.)




갈축

기ê³ì? 맴ë¸ë ì¸? ë¹ì ì í¤ë³´ë ì·¨í¥ì?

원리는 청축과 동일하여 왼쪽 고리쇠 때문에 클릭감은 느낄 수 있으나 중간에 흰색 플라스틱이 없어서 탈칵 소리는 안납니다.클릭 플라스틱이 없어 넌클릭 키보드라고도 부릅니다. 그래서 많은 분들이 청축과 적축 사이라고 표현을 합니다. 그래서 기숙사에 들고 가서 쓰려했는데..... 소리가 조금 나는 것이지 안나는 것은 아닙니다. 공원이나 카페같은 곳에서는 사용이 가능하나 도서관 및 기숙사, 방음 안되는 집에서 사용시에는 불편을 느낄 수 있습니다.

장점이라하면 그나마 청축보다는 작은 소리

단점이라하면 낮은 확률로 "어?! 내가 기대한건 이런..." 같은 반응을 얻으실수 있습니다.




적축

기ê³ì? 맴ë¸ë ì¸? ë¹ì ì í¤ë³´ë ì·¨í¥ì?

갈축이랑 유사하게 생겼습니다. 왼쪽의 고리쇠를 자세히 보시면, 축이 왔다 갔다해도 덜렁덜렁안합니다.리니어 키보드라고도 부릅니다. 그렇기에 기계식 키보드 계열에서는 가장 적은 소음을 보여줍니다. 적축에서도 더나아가 더 낮은 소음을 보여주는 저소음 적축도 많이 보이는 추세입니다. 키압도 낮아 구름 타법이라고 하는 키보드에서 손이 두리둥실 움직여 빠른 타수를 자랑하는 타법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장점이라하면 기계식 키보드 만의 감성을 낮은 소음으로 사용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단점은 키압이 낮기 때문에 오타율이 많은 편이고, 아무리 소음이 적다해도 멤브레인식 키보드는 못따라 갑니다. 구름타법은 노트북 키보드 유져 시면 다 가능합니다.



Q3 : 가끔 커스텀 기계식 키보드쪽 보면 박스갈축, 박스백축 등이 있던데 거기서 '박스'가 의미하는 바가 무엇인지 궁금합니다


A : 일단 박스축은 카일사의 파생 축입니다.

Kailh Box Switches ì¹´ì¼ ë°ì¤ì¶ ì¹´ì¼ ë°ì¤ ì¤ìì¹ 30ê° / 90ê° / 110ê°(ë°±ì¶/ì ì¶) : ì¬ì´ëí

네 눌리는 부분이 박스처럼 생겼어요.





Q4 " 보강판과 하우징의 차이에 따른 통울림과 타건음 차이가 궁금하네요. 레폴660m 알루하우 쓰려는데


A : 사실 보강판 하우징 관련 질문까지 받을 줄은 몰랐습니다. 일단 키보드 튜닝에대해 말씀드리자면


축교환, 흡음재를 설명해드리겠습니다.(통울림 타건음 물어보셔서..)


일단 축교환은 모든 키보드가 되는 것은 아니고, 따로 축교환이 되는 키보드를 구입하셔서 교환 하셔야합니다. 체리축은 잘 안되고 오테뮤, 게이트론 축은 많이 해주더라고요.


흡음재는 몇몇 키보드 같은 경우에 스페이스바를 클릭시 통통하고 튀는 듯한 소리가 나기도 합니다. 그럴때 흡음재를 넣으면 통통 튀는 소리를 잡아주어 소리를 최소화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전 지식 없이 드라이버로 키보드를 분리하여 흡음 패드를 넣는 행위는 키보드 사형과도 같으니 전에 사전지식을 많이 쌓아 놓도록 합니다.






원래는 받은 질문과 다른 정보 몇가지 추가해서 설명해드릴려 했으나 받은 질문에 부가설명 조금 하니까 뭐 더 할 말이 없네요.


제가 적은 글 이외에도 궁금하신 점은 댓글로 적어주시면 답해드리겠습니다.









레오폴드 리뷰 관련은 2주후에 나올 것 같습니다.(담주가 시험이라..)




KakaoTalk_20180412_222408012.jpg


대충 컴퓨터 사용하는 환경입니다.

이거 상 보고 절하고 지나가신다는 분도 계셨는데... 2번만 아니면 절하셔도 됩니다.







그럼 이만....

더 궁금하신점이나 오타관련은 댓글 남겨주세욧!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언더케이지 게시판 이용안내 (11/11/2016 개정) KGNEWS 2016.11.11 5879 0
공지 [공지] 유저리뷰 이용 규칙 [5] UnderKG 2014.03.03 3654 1
881 윈도우10 리뷰 [4] BEAGGUY 2018.04.29 1096 0
880 iPhone SE 리뷰- 가성비의 제왕 [5] file ReVeluv 2018.04.23 2306 0
879 샤오미 미5(고급판) 리뷰 [6] 애삼다싫음 2018.04.21 1124 0
878 노타키보드 리뷰 [2] marronnie 2018.04.16 754 1
877 Apple iPod Shuffle FULL REVIEW- MP3 플레이어의 본질 [1] X-scape 2018.04.16 692 1
876 Apple Earbuds 리뷰 - 심플하게. X-scape 2018.04.15 720 1
» 기계식 키보드 리뷰 1탄 - 기계식 키보드란? [2] file galaxykg 2018.04.12 1058 0
874 러빙홈 기계식 키보드 보충 리뷰 X-scape 2018.04.07 1363 0
873 때늦은G6리뷰 [9] LG야힘내할수있어 2018.04.06 1984 1
872 어플 리뷰 (스마트런처, 3d 페럴랙스 백그라운드, 버튼 매퍼) marronnie 2018.04.05 664 0
871 좀 많이 늦은 A8 2018 리뷰(그리고 현재 상황 속 a8 위치)(스압) [9] 푸카 2018.04.05 2095 0
870 화웨이 AM12 플러스 리뷰: 저렴하고 기운 센 꼬마 장사 [2] X-scape 2018.04.04 829 0
869 갤럭시 S7 해결했어요 [1] LOOFFI 2018.04.04 1071 0
868 짧은 리뷰 [9] 가다나라 2018.04.01 821 0
867 갤럭시s9플러스 사용기 [7] 처세왕가후 2018.03.31 2377 0
866 캐논 28-300mm 렌즈 리뷰 [3] 검강 2018.03.27 562 0
865 LG X4+ 리뷰 [9] 하이바라기 2018.03.24 1972 0
864 록맨 2 모바일 리뷰: 캡콤의 모바일 기술력은 2007년? [2] X-scape 2018.03.17 983 0
863 저의 워크스페이스를 소개합니다! [7] bmount_ 2018.03.16 1186 0
862 S9 덱스 패드 간단 후기 쿼크 2018.03.12 1888 0